썬데이 파더스 클럽

뉴스레터 제목
다섯 아빠의 육아일기(를 가장한 성장일기)
발행일
매주 일요일 저녁 9시
등록한 날짜
한마디로 말하면? 아이를 키우며 느끼는 다양한 생각과 이야기를 담은 뉴스레터
언제 보내주나요? 매주 일요일 저녁 9시
어린이날 어떻게 보내셨나요?
5살 딸아이 아빠인 BE. LETTER 에디터는, 이제 제법 '어린이'스러워진 딸과 시간을 보냈고, 그렇게 또 십 수장의 사진과 영상이 남았습니다.
아이가 커가면서 정말 많은 사진과 영상이 쌓였습니다. 가끔 옛 사진을 보려고 스크롤을 빠르게 올리면서 '시간도 정말 빠르게 흐르는구나' 생각하곤 합니다. 사진과 영상은 여전히 선명하게 남아있지만 그때 했던 생각들, 느꼈던 감정들은 희미합니다.
<썬데이 파더스 클럽>은 다섯 아빠들이 아이를 키우며 경험하는 것, 생각하는 것을 글로 전합니다. 아빠들의 좌충우돌 육아일기를 읽다 보면 내 기억과 감정도 차분하게 다시 떠오릅니다. 꼭 아빠로서가 아니더라도, 관계(아이와 아빠, 아이와 어른, 아내와 남편)에 대한 생각, '어른'이 되어가는 것에 대한 생각도 하게 됩니다.
오늘도 출근길에 딸아이를 유치원에 데려다주며 5분 남짓 대화를 했습니다. 온전히 단 둘이 대화하는, 짧지만 그 어느 때보다 소중한 시간이기도 합니다. 운전하느라 사진과 영상으로 남길 수는 없고, 그날그날 메모 앱에 몇 줄씩 적어봐야겠습니다.
- 에디터. 쥰
저희의 가장 큰 다짐 중 하나는, ‘육아 일기만 쓰고 육아는 하지 않는 아빠’가 되지 않는 것입니다. 각자의 아내들에게 ‘글 쓸 시간에 육아나 해라'는 핀잔을 듣지 않기 위해 더욱 열심히 육아에 참여하려 합니다. 그래야만 저희가 전할 편지에 진정성이 담길테니까요.
- < #01 옆집 아빠들의 첫번째 편지> 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