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한국사 편지

뉴스레터 제목
무덤을 지키는 진묘수, 나름 귀엽지 않나요?
발행일
둘째, 넷째 주 화요일 오전 8시
시간
격주
오전
요일
화요일
한마디로 말하면? 한국사 속에 숨겨진 이야기를 발굴하는 유료 구독 뉴스레터
언제 보내주나요? 둘째, 넷째 주 화요일 오전 8시
무령왕릉을 발굴하던 중 발견된 진묘수! 진묘수(鎭墓獸)란, 무덤을 지키는 짐승을 뜻하는데 돌로 만들어서 석수라고도 불립니다. 무령왕릉의 진묘수는 짧고 통통한 네 다리와 뿔이 있어 퍽 귀엽게 보입니다. 그런데 뒷다리 중 한쪽은 부러진 채로 발견되었다고 해요. 무덤을 지켜야 하니까 도망가지 못하게 일부러 부러트렸으리라 추측한다는데, 뭔가 짠하네요.
<나만의 한국사 편지>는 진묘수를 발굴했던 것처럼 한국사 속에 숨겨진 재밌는 이야기를 발굴해서 전해줍니다. 역사 속 나라들의 찬란한 건국부터 쇠락한 뒷모습까지. 함께 파헤쳐 보아요!
참, 진묘수는 <나만의 한국사 편지> 로고에 활용되었습니다. 나름 귀엽지 않나요?
- 에디터. 란
한 달에 두 번, 아주 오래된 과거의 이야기가 담긴 편지를 받아보세요.
한국 역사의 멸망과 건국과 한국의 아름다운 예술품을 이야기합니다.
- 나만의 한국사 편지 -